꿈꾸는자의 생각의 파편들... :: 충전할것이 많아지면 생각나는 5포트 USB 멀티 충전기

달력

6

« 2019/6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  

이제 집안의 충전을 원하는 디바이스들은 한두대가 아니다. 개인적으로도 아이패드, 아이폰, 안드로이드폰(테스트용)과 윈도우타블렛까지.. 개인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기기만 나열해도 생각보다 많다.

거기에, 와이프의 아이패드미니와 아이폰6플러스, 큰아들녀석의 아이폰5s, 아들녀석의 아이패드2...

각자 알아서 충전한다고 하지만, 일단... 나 부터 충전할 디바이스가 많게되니.. 이것이 여간 귀찮은 것이 아니다. 특히나 개별적으로 멀티탭에 너덜너덜하게 배치해놓는 것도 그렇게 아름다운 것도 아니고. 이미, 한개의 5포트 USB 허브를 하나 사용하고 있었지만, 이번에 베타뉴스에서 체험단을 모집한다기에 신청을 하였고, 즐거운 마음으로 뽑혔다.

그래서, 내 손에 들어온 충전기는 제품명 'NEXT-05AC'라고 불리우는 녀석이다.

이미, 한번 5포트 충전기에 대해서 이미 사용하고 있었기에, 큰 기대는 안했지만, 내부에 들어있는 설명서를 읽어보니 매우 흥미로웠다.

Apple | iPhone 5c | Normal program | Pattern | 1/24sec | F/2.4 | 0.00 EV | 4.1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5:08:19 21:12:08

최대 35W의 충전이 가능한 용량으로, 아이패드와 같은 기기가 몇대나 붙더라도 크게 무리없이 지원이 가능하다고 설명하고 있다. 1A 충전을 3대까지나 동시에 할 수 있는 기본능력을 가지고 있으니, 아이패드나 윈도우타블렛과 같은 고용량 기기를 충전하는데 아주 쓸모가 있어 보인다.

기기는 매우 아담하다...

Apple | iPhone 5c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sec | F/2.4 | 0.00 EV | 4.1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5:08:19 21:11:33

거실의 아이맥 컴퓨터 책상의 아래칸에.. 이케아의 상자안으로 들어가서, 케이블들을 끌어 올렸다.

Apple | iPhone 5c | Normal program | Pattern | 1/20sec | F/2.4 | 0.00 EV | 4.1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5:08:19 21:13:46

아이패드 미니와 윈도우 타블렛에 전원을 공급한다.

내부 설명자료를 찾아보니, 내장된 칩의 기능으로 기기에 필요한 충전량을 적절하게 배분하여 제공한다고 한다. 고전력이건 저전력이건 구분하지 않고 연결해도 좋은 기능이다.

기존에 사용하던 5포트 충전기보다 좀더 효율적으로 충전되는 것으로 체크되었다.

내부 설명자료를 보면, 2 x 5V 2A + 3 x 5V 1 A / Max 6.5 A

최대, 6.5A까지 전원공급이 가능한것을 보니, 멀티 디바이스를 사용하는 나 같은 사람에게 아주 유용한 충전기로 생각되어진다. 오늘저녁에는 애플워치도 거실로 옮길 생각...

그리고.. 두둥.. 가장 만족스러운 것은...

http://itempage3.auction.co.kr/DetailView.aspx?ItemNo=B234794871&keyword=NEXT-05AC&scoredtype=0

옥션에도 나와있3지만, 가격이 2만1천 5백원이라는 매우 착한 가격이라는 점이다.

세상에나...

바로 전에... 5만원 정도에 5포트 충전기를 구매했었는데.. ㅡ.ㅡ;

저렴하고 성능족은 5포트 USB 충전기 추천한다.

아주 매력적이다... ~.~ 가격이 일단 착하다는...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