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는자의 생각의 파편들... :: 낸시랭... 예술과 장난의 경계선...

달력

10

« 2019/10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캘린더 걸'이라는 컨셉으로 자신의 작품전을 진행하는... '팝 아티스트' 낸시 랭...
그녀의 작업들을 보다보면...

예술과 장난의 경계선을 오간다나 할까요?

분명...
유치할 듯한 내용이지만...

그 컨셉 자체가 독특한것...
표현법이 독특한 것을 인정해야하는지...

분명...
유치하고...

그의 표현법이 최초는 아니지만...

나름 재해석의 방법은...
또 하나의 표현법임에는 틀림없을까?

팝아트...pop art...

대중적인 시각이미지를 미술영역으로 다루는 구상영역...
광고나 만화, 사진등을 다루는...

.
.
.

그러한 관점으로 본다면...

그녀 역시...
팝 아티스트 인것은 맞지만...

무언가
장난 스러운 점들은...

~.~

하지만...

그 또한 또하나의 표현법이지 않을까?

'예술도 장난'으로 다루는 그녀의 과감한 발상...
~.~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