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는자의 생각의 파편들... :: 늦은밤까지 바라본 100분 토론...

달력

10

« 2019/10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머.. 나름 굴직 굴직한 인물들이 나오니...
졸린 눈을 부비면서라도 한번 그들이 이야기하는 것을 듣고 싶어서 TV앞에서 기다렸습니다.

속시원하게... '배설'의 느낌으로 단어를 구사하신 분들도 계시고...

강압적인 자세로...
'너희들은 내 이야기를 듣지 않고, 너희들의 이야기만 한다는 느낌'의 여당쪽 느낌도 그렇고...

어제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느낀것은...
크게 5가지 부류로 보였습니다.

고압적인 정부의 모습 그대로...
태연한 얼굴모습에서...

'우리가 뭘 잘못했다고?'라는 느낌의... 나경원 국회의원과
'네들이 법에 대해서 알기는 해?'라는 느낌의 제성호 법대교수...

이렇게 한 무리로 볼 수 있고...
머...
전형적인 현재 정부의 '뜻한 바'(!)있는 모습으로 보이네요...

머... 국회에서만 삽질하는 줄 알았더니...
역시.. 100분 토론에 와서도...
'말'은 하지만...
그다지 소용성 없는 민주당의 '전병헌'국회의원은...

머랄까...
힘없는 야당의 모습?

고양이 앞의 쥐모습정도로 보였습니다.
(머.. 그 쥐는 아닙니다만.. ~.~)

아...
차라리...
전원책 변호사는...

국회의원이고 정부고 여당이고...
좌파라 부르짓는 진중권 교수까지...
싸그리...
몰아넣고 혼내시더군요.

~.~

진정한 보수주의자의 모습을 보이고 계신것인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아..
이승환변호사분께선...
왜 나오셨는지..

부연설명 몇가지가 다이고...
그렇게 존재감이 있어보이지는 않았습니다.

그리고...
나름 진보(?)쪽을 보면...

'고양이 발톱과 궁지에 몰린 쥐'를 비유하시는...
반성하신다는 유시민 전 장관...
~.~

즐거운 비유였습니다.
나름 속시원한 말이라고 해야할까요?

어제 가장 말은 많이 했지만...
그다지...
영양가는 없었던
진중권교수님~~

재미있는 비유들이 많아서...
보는 즐거움이 있어서
시원했습니다.

그리고!

마왕 신해철님...
ㅋㅋ

'욕먹어서 오래산다면 난 영생의 길 들어설 정도다'
정말 시원 시원 하시더군요...

어떤 자리에서도...
본인의 주장과 의지를 굽히지 않는 모습에
일단 박수!!!!

어제 가장 즐거운 토론자였던것 같습니다.

.
.
.

마지막으로...
김제동씨..

기대는 많이 했으나...
많이 아쉽더군요.

~.~

머랄까...

권력자들에 대한 두려움이 느껴진다고나 할까요?
토론에 나와서...
상대방에 대한 배려가 너무 많더군요...

나름...
국민의 입장을 속시원하게 이야기해주시면 어떠했을까요?
그의 멋진 말을 너무 크게 기대한 것은 아닌지... ㅇㅇ;

김제동 어록이 많이 발산되기를 기대했는데...
손석희 아나운서가...
많은 발언기회를 주었는데도 불구하고...

기대한 것만큼의...
멋진 말들이 안나온것이
조금은 서운하네요.
( 머.. 몇가지 이야기를 하기는 했지만...
  앞에 앉아 계신분들에게는...

  이펙트 강하게 어필하지는 못하셨을듯.. ~.~ )

~.~

하여간...

어제 각자의 생각이 얼마나 다른지에 대해서..

그리고
어제의 결론은...

.
.
.

'5년후에 서로 좌우가 바뀌어서 똑같은 입장에서 이야기하는 모습이 연출되지나 않을찌...'

~.~

그리고...
하나더 추가하자면...

http://bloggernews.media.daum.net/news/2223407
'청와대 출입기자들에게 이제는 슬리퍼를 신겨야 하나?'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전단지박사 2008.12.19 10: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카페에서 남동,연수구 나레이터 행사보조 전단지를 하는사람만 쳐 보세요

  2. Favicon of https://computalk.tistory.com BlogIcon 文畏人 2008.12.19 1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IT에 관해서 김제동씨가 얘기했던 부분은...
    손 교수님이 얘기했듯... 어록으로 남기 충분하지 않을지...ㅎㅎ;;

    그 언제쯤에야 따뜻한 IT를 만들 수 있을지... 노력은 필요하겠지만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