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는자의 생각의 파편들... :: 민영화를 여기까지 한다고?

달력

11

« 2019/11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기사] PX, 60년 만에 추억속으로 사라진다.

아니...
이런것까지 민영화를 해야하나?

문제는...
이런 인원을 줄인다고... 경영개선이 되나?

오히려...
민영화 하면서...
가격도 오르고...
'편의점'

ㅡㅡ;

이거... 엄청난 이권사업이 되는것 같은데?

뭐...
복지단의 '비리'아닌 '비리'도 없어질려나?

차라리...

'짬밥'이나 민영화 하지...
거기 비리도 만만하지 않을텐데...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