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는자의 생각의 파편들... :: '부동산' 태그의 글 목록

달력

08

« 2018/08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체면 [體面]
[명사]남을 대하기에 떳떳한 도리나 얼굴

원래 우리네 사람들은 이 '체면'을 중요시 하던 사람들이 아니었던가?

과거 어르신들을 뵈면... '체면'을 중요시 여기시고... 그러한 '체면'때문에 오히려 손해를 보던...
그런 민족이었는데.

어느 순간부터...
그런 '체면'들은 중요한 것이아니라는
세상이 되어버렸다.

어느 순간부터...

'돈'을 중요시 여기고...
직급이나 사회적인 체면따위는 팽계쳐버리고...

'부동산 투기'와...
'주식 투기'...

떳떳하게 일해서 돈을 벌기보다는....

'펀드'하나 잘들고...
'아파트'하나 잘 사는 것을 중요시 여기는 사람들이 되었을까?

.
.
.

에휴...

주변을 둘러봐도...
이젠...

'체면치례'로 인한 '허례허식'보다는...
다들 눈이 씨뻘게져서...

'투기'에 목마른...
국민들 밖에 없는 것 같다.

'아파트' '아파트'하면서...
결국...
그것을 가장 잘할 사람들만 뽑고...

위에 있는 분들께서는...
정말로...
'개그'소재도 못되는...

ㅡㅡ;

머.. '체면'이랄 것도 없는 신세가 되어버린 것일까?

아...
정말 서글프다.

머...
꼭.. '체면'을 중시할 필요는 없겠지만.

그 작은 '체면'때문에...
남에게 챙피한 일이나...
남에게 부끄러운 일...
남에게 보여지기 싫은 행동들을...

굳이 '법'을 따지기 이전에...

다시금 생각할 수 있는 그런 사람들로 언제쯤 돌아갈 수 있을려나?

아니...

과연 돌아갈 수 있을까?

언제쯤...
이러한 생각들을 다시금 되돌릴 수 있을까?

사회적인 분위기가 더욱더 안좋아질 수록...
사람들의 모습에서...

조금은 더....
'체면'을 중요시하는 어른들이 되었으면 한다.

쩝...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


사업을 해본적이 없는 사람들은...
투기라는 의미를 잘 모르는 것이 아닐까?

주식이건 부동산이건...
그것들이 투기에 가까운 행위임을 왜 모를까?

'투자'
'일정기간의 생산활동의 결과로서 새로 추가된 자본스톡의 증가분' <- 네이버 사전의 요약정보...

그렇다... '생산활동'에 의한 결과물이어야 한다.
장차 얻을 수 있는 수익을 위해 현재 자금을 지출하는 것을 의미한다.

그렇다면...

'투기'
'상품이나 유가증권의 시세변동에서 발생하는 차익의 획득을 목적으로 하는 거래행위' <- 마찬가지로 네이버 사전의 요약정보...

분명.. '투자'와 '투기'는 다른 것인데...
재미있는 것은...
네이버의 카데고리 내용이다.

웃기지 않은가?
'투자'의 참조항목에...
버젓하게 들어 있는 '주택투자'...

뭐 그뿐만이 아니다...
주식이건 부동산이건...
사람들은 모두 '투자'라고 이야기한다.

'시세차익'을 노리는 것이 어떻게 '투자'가 된것인지????

머.. 여기서 경제학 전문(?)도 아닌.. 사이비 경제학자 꿈꾸는 자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 응? )

미국의 천민 자본주의의 끝은... '자본 파생상품'이었다. 그들이 가장 큰 이익을 보는 방법은 '돈'을 상품화하고 '미래가치'를 미리 파는 수법의 최고의 극치였던것...
그래서. 리먼과 같은 회사와 '파생상품'취급이...
온갖! 머리 좋은 사람들의 집합체였고...
관련 교육의 내용마저도.. 대학, 대학원에서 끊임없이 가르쳐 왔다는 것...

머.. 실력은 조금 떨어지는 대한민국에서는?
그렇다... '부동산' 과 '아파트'가 그 천민 자본중의의 끝이 었던 것이다.
가장 큰 이익을 보고... '시세차익'을 노리는 것이야 말로...
최고의 미덕(?)이었던 것이다.

.
.
.

대한민국에서의 흐름을 끄적거려보면 머.. 그렇다.

1. 돈있고 머리좋은 분들... 군사정권시절에 아파트와 땅투기로 돈을 번다.
2. 그것을 옆에서 보던... 돈 있는 분들 따라서 한다. 머, 머리나쁘고, 돈 없는 사람들이 대다수였던 시절에는 그런 정보도 구할 수 없었다. 정보가 통제된 시절이었기 때문에.
3. 군사정권이 해제되고... 정보가 일반 교육계에 흘러다닌다... 교수님들이 위원회(?)활동 잘하던 시절...
    군인들이 대충 찍어서 땅 만드는 것이 아니라...
    교수님들이 찍어주는 땅에 계획잡기 시작했다.
    머, 당근... 그 주변사람들 그 '땅'과 '아파트'가 투기 하기 딱인곳이다.

머, 이렇게 되다보니... 이러한 '사실'들은 '투기'가 아닌 '투자'가 되어 버렸다.
관련 법들도 그런것들을 지키기 위한 스타일로 변해가고...
그들을 옹호했다.
머, 국민들도 슬슬 그쪽에 눈을 돌리기 시작한다.

거의 '손실'이 발생하지 않으니...
이 또한 '투자'가 되어버린... 변신을 한것이다.

은행에서 '펀드'를 팔면서.. '나라가 망하기 전에는 안떨어진 다는 소리를'한것과 무슨 차이랴...

4. 인구도 점점 늘고.. 대도시화가 집중되는 피크시점까지... 쭈욱!
5. 인터넷이 대박이 나면서.. 이제는 정보가 정보가 아닌 시장이 되어버린다.
    고급정보라고 할 것도 없고...
    신도시(?), 재개발(?)...

머.. 이제는... 살집 + 투기집만 늘어난다.
머,... 그 후에 결론은 뻔하지 않으랴?

'살 사람'들이 줄어들면서...
자기들끼리 잘 사고 팔려나?

잔머리를 많이 써서...
크게 성공한 사람 없다더라....

.
.
.

요즘 포스트를 읽다보면...
그런 글들 많다.

'펀드 하다 반토막 된 사연'
'주식 하다 돈 날린 사연'
등등...

.
.
.

응? '투기'하다가 '돈'날리는 것은 당연한거 아닌가?
왜? 그것을 불쌍하다고 여겨야 하나?

높으신 분꼐서...
대충 이래라 저래라.. 할때에...
그 쪽으로 움직였다고...
그 분들을 원망할것인가?

에잉~~

우리나라의 스타일이 있지...
언제...
우리나라에 노블리스 오블리주가 있었나?

자신의 이익을 위해서 움직이던 '상류층'만 있었죠...
~.~

머.. 자기들도 이익을 볼때에는...
조금 나누어 주었겠지만...
이제 그렇지 않으니...
안나오는 것 뿐...

그들을 원망하지 말아야죠...

.
.
.

'투기'란 어차피...
돈놓고 돈먹는...
야바위와 같은 것이라고 인지하는 것이 최선 아닌가요?

아니라면...

'투자'라고 생각하고...
장기적인 안목으로 선택하시던지...

'투기'의 내용을 쓰고...
돈 날려서 울먹울먹한 글을 보는 느낌은...

'로또 1천만원어치 사서... 날렸어요'
라는 글과 무슨 차이가 있으랴?

아?

뭐...

'은행에서 설명한것 들었다?'
에잉..

장난 하지 마세요...

'자기돈'을 가지고 투자 or 투기 할때에는 자기가 판단하는 것이랍니다.

날려도 내 판단...!
성공해도 내 판단!

머...
이렇게 된 이유중에 하나는...

'돈'버는 방법에 ... '성실'과 '정직'이라는 단어를 빼고 생각한 결과랍니다.
그 두단어를 생각했다면 하기 힘든 행위들이죠...

모든 장사치들이... 작은 이익에 매달리고...
자기 이익만 보는 정치인들...

언젠가는 그러한 '스트레스'가 한곳으로 터지겠죠.
어떤 방법으로이던지...

~.~

좌우당간...

 

'투기'로 날린돈은 '공허한 로또'라고 생각해야 합니다.
자신의 생각과 판단의 미스!라고요...
국회의원이건... 대통령이건...
잘못된 '투자'에 대해서...

지적하고 반성하는 의미를 보이지 않는다면...

거기서 거기라고 생각하네요...

자!

우리 반성합시다.!!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

머... 다양한 대책들에 대한 짜집기 하느라고 고생들은 그다지 한것으로 보이지 않는다고 해야하나?

실물경기 활성화대책에...
쭈욱 나열된 내용들을 보니.

역시... 건설에 대해서는 나름 해박(?)한 지식을 가지신 분들이 만든 대책이라서 그런것인지 모르겠지만.

역시... 대한민국은 부동산 로또... 아파트 로또 한판을 벌이는 것이 최선이라고 생각하시는듯.

서울시내에...
재개발을 엄청하면...

건설사들이 일할것들이 많아지니...

경기가 살아난다고 하는듯...

~.~

서울시내에 그렇잖아도...
뒤죽박죽인데...

그리고,

현재에도...
투기에 눈먼 국민들에게는 나름 보약이라고 생각하시는듯...

머...

어쩔 수 없는 그들만의 선택이라고 자평한다.

아무쪼록...

이번 대책으로...

다시금...
아파트 로또에 미친 사람들이 우르르 몰려다니며...
눈이 벌건 상태에서...

돈이 돈을 벌어야 똑똑한 짓이다라고...

이야기하는 어른들의 모습을 또 봐야한다니...

쩝...

좀 우울하기는 하다.

하긴...

그나마...

대운하를 파서 토목, 건설경기 부양하는 방안이 안나왔으니
그나마 다행일까?

아냐...

아마도...
내년초에 다시금...

'삽질'을 하지 않을까 한다...

요즘같이 실물경기 위험한 시기에도...
아파트 한탕을 꿈꾸는...
사람들이 많이 있을테니...

다시금 투기의 광풍이 불어서...
몇년후에...

정말 부동산 거품 한꺼번에 사라지는...

난리의 시대가 올려나보다..

에휴~~

다들 미쳐있으니...

에휴~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0810210140095&code=920201
[기사제목 : 학자금.노후대비 '허탕'... 무너진 '펀드복지'의 꿈]

사람들은... '펀드'에 자금을 넣으면서... 로또와 같은 꿈을 꾼것일까?
'펀드'를 들지 않으면...
이상한 사람 취급을 받던... '이상한'나라에 살았던 것을 잘 몰랐단 말인가?

머.. 그렇다.

부동산 투기를 하지 않고...
대출받아 아파트를 사지 않으면 '바보'소리를 들었던 우리다.

당근.. '펀드'정도야.. ~.~

미친듯이... '한탕'을 노리던 '일확천금'의 대한민국이 아닌가 한다.

다들 미쳐돌았다는 것을 인정해야 할텐데...

'은행'을 욕하는 사람들도 마찬가지다...

언제.. '은행'이... 일개 개인에게 도움되는 정보를 준적이 있었던가?
가장 돈의 흐름을 잘 따라다니며...
그 상품에서 이익을 보는 집단이 '은행'아닌가?

개인의 주머니를 '투자자'정도의 주머니로 보고 있다는 것은
그렇게도 많이 은행에 당하고도 모른다는 말인가?

더더군다나... '펀드[pund]'의 사전적인 의미가... '투자자금'이라는 것은...
간단한 검색만으로도 나온다.

'불특정 다수인으로부터 모금한 실적 배당형 성격의 투자기금'

'투자'를 통한 이익을 내다보는 것이지...
단순하게 은행이자를 받는 것이 아니라는 것은...

책한권...
인터넷 한번만 찾아봐도 나온다.

이미...

'손실'을 각오하고 들어간 투기의 시장인 것이다.

머..

온국민이... 땅투기와 아파트 투기에 미쳐있는데.
'펀드'에 미친것은 그나마 양반이었으리라...

심지어는...
'복지의 대안'이라는 말을 쓴...
기자들도 미쳤구...
그것에 대한 정확한 판단 없이...
'펀드'에 미친 사람들다 다 미쳤다.

머.. 미친세상에.. 잘 투자해서 돈번사람들도 존재하지만 말이다

그것은...
어떤 일이던지 그렇지 아니한가?

처음 시작할때에 들어간 사업은 성공하지만..
온국민이 매달리면...
그것은 '정보'도 아닌 '정보'이고...

이미...

설것이 하러 들어간 것이니 말이다.

~.~

누구 탓을 하리오...

꿈꾸는 자는 그렇게 생각한다.

부동산도 그러하고...
아파트도 그러하고...
펀드도 그러하다.

모두 '투기'일뿐...

투기[ speculation ]

상품이나 유가증권의 시세변동에서 발생하는 차익의 획들을 목적으로 하는 거래행위...

머.. 글타.

극단적인, 우연적인 '손익'이므로...
손해를 봐도...
이익을 봐도...

모두 자업자득이란 것을...

~.~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
1천원짜리... 대박의 꿈을 꾸는 서민들은 그 로또를 통하여...
1주일간의 환상을 꾼다.

하지만...

강부자들께서는
굳이 로또를 살필요를 못느낀다.

Why?

확률이 없으니까... ~.~

.
.
.

머.. 그렇다...

강부자들은...
로또는 안사기 때문에 그 쪽 세금을 올리는 것이 당연하다고 생각하지 않을까?
그런거 아닐까?

그리고, 한편으로는...

자신들의 재산(?!)인 부동산에 붙는...
세금은 당근... 떨어져야 한다고 생각한다.

Why?!!

부동산이 자신들의 재산증식의 수단이기 때문에...
이곳에 손을 대는 나쁜 넘(!)들을 싫어하는 것 아닌가?

뭐...

결국...

그쪽 세금을 떨어트리기 위한 움직임에 성공했구...

또...

현실이 그러하니까...

ps...

기름값이 올라도 그들은 부담 스럽지 않다.
생각해봐라...

어린아이들이 사먹는 동네 구멍가게의 아이스크림은 언제든지 사줄 수 있지 아니한가?
ㅡㅡ;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