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는자의 생각의 파편들... :: '김종대' 태그의 글 목록

달력

08

« 2018/08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김종대'에 해당되는 글 1

  1. 2008.11.14 2:7에서 가지는 희망의 메시지...

http://bbs2.agora.media.daum.net/gaia/do/kin/read?bbsId=K150&articleId=441627

종합부동산세의 논란중에 핵심이었던 '세대별 합산과세'에 대해서
그래도...
헌법재판관중 김종대, 조대현 재판관은 합헌이라고 이야기하지 않았던가?
다른 분들의 이름을 굳이 거론할 필요는 없고.
작은 희망의 불씨정도로만 생각해야하는 것은 아닌지.

아직은 우리사회의 상류층이라 불리우는 엘리트 계층은..

2 : 7 인것 같다.

높은 도덕성이나
윤리의식...
혹은, 귀족들의 사회적인 책임감을 가지기 보다는.

많이 배운 지식(?)을 근거로 한...

논리적인 해석이 더욱더 지배하는
그런 것이 아닐까?

'가진자'들은 '지식'도 가지고 있으며...
논리로 무장한채...

사회적인 책임감에 대해서는 그렇게 높게 인정하지 않는 것이 아닐까한다.

이는...

그들을 비난하기 보다는..
그들에 대한 높은 존경심을 가지게 할 수 있는 작은 근거를 잃어버린것은 아닐까한다.

왜?
이 사회는...
사회적인 책임감을 가진 사람들이 권력을 가지지 못하며...
그들이 권력을 가졌을때에...

자신의 '작은것'에 대한 욕심을 표현할까?

부동산 광풍과 새로운 정부의 출발, 그리고, 국회의 선택을 놓고 본다면...

우리들은 그러한 욕심과 열망에 지배를 받고 사는 것은 아닐까?

2:7

이러한 생각들이...
조금은더 '책임감'에 대한 무게를 느끼는 쪽으로 사회가 변했으면 한다.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사회를 포용할 수 있는 그런 엘리트들을 만들기 보다는...

똑똑하고...
이익을 따질 줄 아는
그런 사람들이 최고의 인재라고 가르치는
우리나라 교육과...
사회적인 분위기가...

결국 여기서 표현된것이 아닐까 한다.

2:7

그래도...
두분의 선택은...

1:8이나 0:9 보다는 희망적이지 않을까?

존경할 만한 가치가 있는 분들에게는
경의를 표하고 싶고.

논리정연하신 다른 분들에게는
비난보다는...
조금의 아량을 가져 주셨으면 하는 바램을 가질 뿐이다.

.
.
.

여기서 꿈꾸는자가 할 수 있는 일은 별거 없다.

나의 아이에게...
내 주변사람들에게...

'여유있는' 엘리트가 되는 것이...
가장 '멋'지지 않겠냐고 가르치는 것이
소시민적인 할일이 아닐까?

진정한 촛불이란...

내가 할 수 있는 것을 가장 먼저 행하는 것이라고 하겠다.

사회의 정의를 중요시한다고 아무리 외쳐도...
오늘 '돈'을 가지고 '투기'에 나서는 사람이 되어서는 안된다는 것이다.

'나'부터...
그런 투기의 현장에서 조금은 세상을 바라보는 아름다운 눈을 가진 사람이 되기를...

그리고...

나의 아이에게도...
그래도...

세상은 아직 '2:7'이라며...
두명의 높은 사회적인 책임을 가지신 분들이 계시기에...
아직은 희망적이라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

사회나 국가...
문명은 어느 한순간에 변화하지 않는다.

그리고,

그것들 또한...
영웅이 나타날 수 있는 사회적인 분위기가 충분하게 만들어졌을때에..
그들을 포용할 수 있지 않을까?

그냥...

잘한 분들에게는 '박수'를 보내는
아량을 가지자.

앞으로 10년후에는...

2:7의 생각이..

우리나라 엘리트층의 생각이...
좀더 고급스러운 아량을 가진 자들로 채워지며...
사회적인 책임감에 대해서...
자기 자식들에게 가르치는
그런 멋진 '귀족'과 같은 '엘리트'층이 만들어지기를
기대한다.

그리고...

그런 모습으로 변했을 때에...

아낌없이 그들에게 표를 한표 날릴 수 있는..
그런 소시민이 되라고...
아이에게 가르치고 싶다.

그래..

2:7..

이것은 절망이 아니라...
희망의 수치라고 이야기하고 싶다.

~.~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