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는자의 생각의 파편들... :: 와인을 즐길 정도로 미식한다면.. '물'도...

달력

12

« 2018/12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와인 맛이 좋다는둥...

위스키의 고급화된 맛을 찾는둥...

 

그런 사람들이야 말로...

 

'물'을 소중하게 생각해야 하는 것 아닐까?

 

그 '물'이 깨끗할 수록...

 

아니...

 

평소에 먹는 '물'맛도 모르면서...

 

어떻게...

'와인'에 대해서 군시렁 거릴것인가?

TAG , ,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