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세상사는 이야기

모지란과 똑같이 사는 사람을 안다...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 2008.09.22 09:47
정말 안다...

유부녀였는데...
유부남과 바람이 나서...

둘이 명목상 사랑(?)의 도피여행을 떠나고...
철없는 남자는...
간통죄가 무서워서... 집으로 돌아오고...

머.. 멍청한 유부녀는...
화가난 남편에게 이혼당하는 것은 사실이고...
( 애도 있었다고 들었다... )

유부남은 집에 돌아왔다가...
여전하게 정신을 못차리고 있다가.

결국... 
이혼도 하지 않은체...
집을 나간다..

집을 나가서...
이혼당한 유부녀랑 살림(?)을 차리고..
같이 직장도 다니지만...

남자가 이혼도 하지 않은 상황에서...
그렇게 살다가...

이 남자.. 정신 못차리고...
그 상황에서도 바람을 피운다...
ㅡㅡ;

이 멍청한 여자는..
남자쪽 집에 와서...
같이 살게 해달라고 남자의 부모님을 조르는...
그런상황...

.
.
.

실제 내 주변에 있는 사람의 이야기다...

난 실제로..

'모지란'과 같은 여자를 안다..
ㅡㅡ;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