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는자의 생각의 파편들... :: [펌] 김광석 형님(멘트+이등병의편지)

달력

10

« 2018/10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출처 : 윈비비에스 김진우님>
 
 
 
 
제가 이 노래 나오고 꼭 제가 불러야겠다고 생각을 했는데
왜냐하면 저는 평생 이등병이거든요.
6개월 다녀왔습니다.
 
 
어 뭐 남들은 뭐 다들 잘 갔다오고 그러는데
왜 저만 못가나 싶기도 하진 않았어요. 흐흐
 
 
왜냐면 어
큰형님이 군에서 돌아가셨어요.
그래서 제가 혜택을 받게 됐는데
 
어 늘 이 노래 부르기 전에 부르고 뭐 이러면은
그 형님 처음, 제가 국민학교 5학년때 큰형님이 군에 가셨었는데
훈련소에서 누런 봉투에 입고갔던 그 옷
싸가지고 집으로 보내주더군요.
그거 보시면서 우시던 어머니도 생각나고 그럽니다.
 
 
건강하게 정말로 그 열심히 군생활 하시는 것이
어떻게 보면 부모님께도 또, 이 나라에도 무한한 도움이 되고
스스로에게도 큰 도움이 되지 않을까 뭐 이런 생각을 해 봅니다.
 
 
갑자기 형 얘기 하니까 좀 그러네요.
 
숨한번 쉬고 할께요
Posted by 꿈꾸는자의 생각의파편들